IT 뉴스
스폰서/이벤트 게시판
특가정보 게시판
추천리뷰
소니 h.ear go 2 리뷰
댓글이벤트
AZLA HORIZON 리뷰
댓글이벤트
측정 | 이어폰/헤드폰
측정 | DAP/DAC/앰프
스마트폰 / IT기기
이어폰 / 헤드폰
DAP / DAC / 앰프
제품 사용기
체험단 사용기
기기사진 게시판
장터
자유게시판
음악게시판
신고게시판
공식 청음샵
청음샵 청음 리스트
시코몰
 




로그인을 해 주세요

제품 사용기
회원 간 솔직한 사용기를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동산바지 
  수월우 아리아 사용기 2018/10/05

한동안 가격에 비해 과연?이라는 제품들만 즐비하게 나온 것 같다.
그리고 나도 사라졌다.
시간이 흘려 2018년..
저가형에서 어마어마한 제품들이 나오는 것을 확인하게 되었고 나의 마음 또한 불타오르기 시작했다.
요즘 화제가 많은 저가형 리시버들에 대한 사용기를 적어 볼까 한다.
무엇을 살지 고민하는 분들에게 좋은 참고가 되었으면 좋겠다.

수월우 아리아도 요즘 한창 이슈고 나 또한 소리가 상당히 궁금했던 리시버이다.
한번 질려 보았다.

저음이 뭔가 어디에서 들었던 소리다.. 저음이 있지만 뭔가 오픈형 같은 저음이랄까?
그렇다고 오픈형처럼 아예 찾기 힘든 저음도 아니다 있긴 있다.
아마 예전에 오픈형 리시버에 이어솜 샤프신공이라고 아시는 분들이 많을 걸로 예상된다.
딱 그런 저음이다. 많지도 적지도 않는 커널형의 단점이 있다 바로 귀가 금방 피곤해 진다는 것이다.
피곤함을 줄이기 위해 아리아는 저음을 과감하게 빼 버린 듯 하다.
외이도의 압박과 공기의 저항만으로 저음을 만든 느낌이라고 생각하면 좋을 듯 하다.
근데 뭐라 설명해야 할지.. 돌핀이어보다는 많다.
돌핀이어는 쿵쿵,덩덩도 없다. 허나 아리아는 덩덩거림이 있다. 디락 mk2보다는 없는 느낌.. 디락 mk2+는 모르겠다.

보컬이 정말 예술이였다..
보컬이 좋다는 글들이 많아 산 것이기도 하다.
정말 보컬의 수준은 뭐랄까..ep4과 흡사 할 정도로 가깝고 선명 거기에 플러스로 임장감이 정말로 뛰어났다.
특히 야밤에 걷다보면 소름 돋도록 촉촉한 보컬의 숨소리를 느낄 수 있을 것이다.
허나 단점도 있는 법.. 뭔가 보컬을 너무 억지로 앞쪽으로 잡아 땡겼다고 해야하나? 뭔가 쏘는 느낌?
저음영역이 바닥을 깔아주는 형태라 피곤함이 덜한데..보컬 때문에 피곤함이 온다.
보컬 특화 이어폰인데..보컬 때문에 듣기 힘들다는 것이 말이 되는 소린가?

고음영역은 자극적이지도 않고 선명하며 위로 쭉 올라가는 편이기도 했다.
허나 고음영역의 강도 색체는 완벽한데..끝을 좀 다듬었나? 순간 순간 좀 느끼한데?라고 느껴지기도 했으며
찰랑거림이 어수선하지는 않지만 고음영역의 힘이 제일 강해서 그런가 무게감이 느껴져 귀가 피로하다.

음색은 정말 예쁘더라.. 분명 뭔가 강렬한 음색이다.
근데 또 그리 특색적인 음색도 아니다. 어둡지만 밝은..연한 보라색? 뭔가 밤에 듣기에 참 좋은 음색이며
노래를 듣다보면 나도 모르게 잡 생각이 많아지는 애절한 음색이다.

뭔가 이글을 읽다보면 그것과 비슷한데라고 느낀 분들도 계실 것 같다.
오테의 cm7ti이다. 아니..그정도의 다이나믹함은 없다. cm700정도 일까..

오픈형에 이어솜 샤프신공한 느낌..허나 이건 오테의 700..하지만 음색은 오테보다 약하다 정도..

하우징을 황동?인가 그걸로 만들어서 그런가.. 소리 자체는 따뜻한 편인데 소리의 끝부분이 차다.
아리아는 음색을 위해 태어난 이어폰이다.
비오는 날 밤에 들어보는 것을 추천한다.


     스크랩   목록보기

  사용기 게시판 이용에 관한 지켜야 할 수칙  [20]
Master
49275
20990   무저항잭 내 병렬 저항으로 인한 음질 저하 유무 확인   musicisforever 494
20989   님들께 자유를 드리겠습니다. 그냥 고민하지마세요, 소형리시버는 암꺼나쓰세요 ㅋㅋ  [3] 화나면40cm 2053
20988   라크오디오 LSX, 아로마오디오 트윈/야오, 오리오러스 리본, Hyla te-5b/t 잠깐 청음기   저음덕후 1287
20987   랩소디오 제품들 청음기(솔라, mk8좀비, 에덴)   저음덕후 1195
20986   케너턴 오딘/발리 청음기   저음덕후 1127
20985   rha cl2, 울트라손 주빌레에 25 에디션 잠깐 청음기   저음덕후 1102
20984   Qp2r 포칼에디션 잠깐 청음기   저음덕후 1302
20983   소니 ier z1r, 노블 칸, 메제 라이 펜타 잠깐 사용기   저음덕후 1380
20982   그냥 맘편하게 대형스피커 하이엔드로 최대한 빨리 넘어오세요... 사실 이게답임.  [17] 화나면40cm 2802
20981   술김에 구매한.. 소니캐스트 디락mk2  [9] 에혀 3146
20980   CCA C10, KZ AS10 간단 사용기  [3] magicriver 2451
20979   엠파이어 레전드x 솔직한 청음기   저음덕후 1979
20978   소니 Iem-m9, 저스트 이어 청음기  [1] 저음덕후 2250
20977   Hd820+hdv820 솔직한 청음기  [2] 저음덕후 1799
20976   SONY IER-M7 첫인상  [3] 에혀 3204
20975   Sennheiser IE800, 임플란트는 젠하이저에서   Xenon. 3114
20974   181209 실텍 트리플 크라운 청음 번개, 그리고 베이어 1990...   [1] Xenon. 2058
20973   SONY MDR-EX1000, 본격 인도어 이어폰   Xenon. 2748
20972   소리샵 사과 및 구매 후기 및 두두오 네이버카페의 수준   [5] Ju-rie 3319
20971   아이폰XS 한달 사용기  [3] ABACUS 3252
20970   뒷북이겠지만 그래도...소니프사카 써보신분 효과 느끼시나요?  [7] [Re:]루피メ 2998
20969   아즈라 호라이즌 vs 01r mk2 비교 사용기  [2] 저음덕후 3137
20968   이오룩스 조명 블루투스 스피커 "픽사운드(Pic.sound)" 리뷰   PIS 2012
20967   축음기 디자인의 블루투스 오디오 브리츠 BZ-S2018 리뷰  [2] PIS 2775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840] [다음 5개]
이름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