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뉴스
스폰서/이벤트 게시판
특가정보 게시판
추천리뷰
소니 h.ear go 2 리뷰
댓글이벤트
AZLA HORIZON 리뷰
댓글이벤트
측정 | 이어폰/헤드폰
측정 | DAP/DAC/앰프
스마트폰 / IT기기
이어폰 / 헤드폰
DAP / DAC / 앰프
제품 사용기
체험단 사용기
기기사진 게시판
장터
자유게시판
음악게시판
신고게시판
공식 청음샵
청음샵 청음 리스트
시코몰
 




로그인을 해 주세요

IT뉴스
신제품과 새로운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상호간의 예의를 지켜 주세요.

두기둥 
  美 '망중립성 원칙' 오늘부터 폐지..국내에도 영향 미칠까 2018/06/12

美 '망중립성 원칙' 오늘부터 폐지..국내에도 영향 미칠까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 미국 전역에서 11일(현지시간)부터 '망(網) 중립성(Net Neutrality) 원칙'이 폐지됐다.

'망 중립성'이란 인터넷 서비스를 전기·수도와 같은 일종의 공공재로 간주해 망(네트워크) 사업자(통신회사)가 웹 콘텐츠를 함부로 차단하거나 감속할 수 없도록 규정한 것이다. 다시 말해 인터넷에서 데이터를 주고받을 때 데이터의 내용에 따라 속도나 망 이용료에 차별을 두지 못하도록 한 것이다. 인터넷상에서 '정보의 평등 접근권'으로 불리기도 했다.

그러나 트럼프 행정부 출범 이후 공화당이 장악한 미 연방통신위원회(FCC)가 지난해 12월 망 중립성 원칙 폐기 여부를 표결에 부쳐 3대 2로 폐기안을 통과시켰다. 약 6개월의 유예기간을 거쳐 이날부터 인터넷 서비스에 망 중립성 원칙이 적용되지 않게 됐다. 일간 USA투데이는 "망 중립성 원칙은 이제 역사가 됐다"고 전했다. IT 매체 '더 버지'는 "망 중립성은 드디어 사망했다"고 알렸다.

통신사업자와 인터넷 업계가 얽힌 네트워크 산업에는 일대 지각변동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우선 버라이즌, 컴캐스트 같은 통신사업자가 합법적으로 인터넷 트래픽에 우선 순위를 부여하거나 특정 서비스를 차단할 수 있게 됨으로써 막강한 '갑'의 권한을 휘두르게 된다. 반면 구글, 페이스북, 트위터 등 인터넷 서비스를 기반으로 하는 IT 기업들은 네트워크 트래픽에 관한 한 '을'의 위치에 놓이게 된다.

미국 내 최대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기업인 넷플릭스가 가장 큰 타격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데이터가 많이 소모되는 동영상을 서비스해야 하기에 그만큼 트래픽에 민감할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넷플릭스는 이미 망 중립성 폐기에 강력 반발하며 장기 법적 싸움을 예고했다. 넷플릭스 외에 구글, 페이스북, 트위터 등도 '오픈 인터넷'을 보호해야 한다며 연대 투쟁에 나설 것임을 시사했다.

국내 통신업계도 차세대 통신 5G 상용화를 앞두고 망 중립성 원칙을 완화할 것인지 유지할 것인지를 두고 갑론을박이 이어지고 있다. 국내에서는 막대한 비용이 들어가는 5G 투자를 위해 통신업계를 중심으로 망 중립성 원칙을 완화해야 한다는 주장이 고개를 들고 있지만, 인터넷 업계는 트래픽 비용 부담 증가를 우려하며 반대 목소리를 내고 있다.

http://v.media.daum.net/v/20180612054814734



늙은이
흠.... 국내서 시행된다면 끔찍할듯 2018-06-13
23:50:44

 


천하수
국내 시행시에는 이러한 커뮤니티 사이트는 기존의 통신사 한짓을 봐서는 죄다 접을 꺼 같네요 2018-06-14
13:29:09

 

     스크랩   목록보기
4120   인텔 '차세대 메모리반도체' 도전 실패, 삼성전자 입지 더 강력해져   팰리오 212
4119   샤오미 폰, 중국서 발화...입막음 시도에 '시끌'   Angry 100
4118   구글, EU에 반격…"안드로이드 공짜시대 끝"   flffkf 149
4117   삼성 갤럭시S9, 2분기 출하량 감소 '처음'   팰리오 221
4116   미국에서 2분기 애플 스마트폰 점유율 상승, 삼성전자 LG전자 하락   팰리오 308
4115   백운규 “그동안 반도체산업 소홀한 점 반성하고 전력으로 지원”   팰리오 322
4114   'LG 젊은 피' 세대교체···조준호 경영복귀 시계추 빨라지나   바람지기 306
4113   애플, 엔지니어 2700명 투입 애플카 제작중   팰리오 408
4112   [해설] LG, 스마트폰 가격 확 내려...이유는?    바람지기 787
4111   삼성전자, 세계 최초 ‘8Gb LPDDR5 D램’ 개발  [1] 팰리오 738
4110   삼성전자, 5세대 V낸드 92단으로 초격차...이유는?   팰리오 478
4109   인텔, 주문형반도체 팹리스 eASIC 인수  [1] 팰리오 1056
4108   애플이 선택한 아이폰 컬러, 골드와 오렌지, 블루   팰리오 1518
4107   LG전자 번인현상, 미국서도 발생   바람지기 1214
4106   정은승 삼성전자 사장 "4차산업혁명, 파운드리가 있어야 가능"  [3] 팰리오 1349
4105   갤럭시S10 두뇌 '엑시노스 9820' Mali-G76 GPU 탑재  [4] 팰리오 2173
4104   삼성전자, 갤럭시S10+에 카메라 5대 장착  [9] 팰리오 2424
4103   “절정의 반도체, 위기의 경고등 켜졌다” 이종호교수   팰리오 1140
4102   '반도체 굴기' 中, 기술 안 훔친다더니… 대만서 '덜미'   [9] 월포나루 2167
4101   LG전자, 2분기 영업익 7710억원…TV·가전 실적 견인   슈어드 737
4100   'G7 씽큐' 부진…LG폰 13분기 연속 적자  [2] 바람지기 654
4099   LG V35 씽큐 6일 국내 출시…출고가 104만8천300원  [1] 보튼 1034
4098   1등없는 LG전자 2분기 실적 우려...'소확행' 한계?   바람지기 756
4097   고민 깊어진 국민연금...LG그룹주 평가액 반년 새 1.2조 증발  [1] 바람지기 924
4096   LG 조성진 '고졸신화' 위기… 스마트폰 '모듈화' 효과는 어디에  [3] 바람지기 1143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165] [다음 5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