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뉴스
스폰서/이벤트 게시판
특가정보 게시판
추천리뷰
소니 h.ear go 2 리뷰
댓글이벤트
AZLA HORIZON 리뷰
댓글이벤트
측정 | 이어폰/헤드폰
측정 | DAP/DAC/앰프
스마트폰 / IT기기
이어폰 / 헤드폰
DAP / DAC / 앰프
제품 사용기
체험단 사용기
기기사진 게시판
장터
자유게시판
음악게시판
신고게시판
공식 청음샵
청음샵 청음 리스트
시코몰
 




로그인을 해 주세요

IT뉴스
신제품과 새로운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상호간의 예의를 지켜 주세요.

Angry 
  '갤노트FE' 완판 임박…"갤노트 마니아 사로잡았네" 2017/08/10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5&oid=277&aid=0004052414

69% 구입직전 갤노트 시리즈 사용
4명 중 1명은 중장년층 ·선택약정 가입률 90%
갤노트8 대기 ·교체 수요↑

[아시아경제 안하늘 기자]지난달 7일 40만대 한정 출시된 삼성전자 '갤럭시노트FE'가 한 달 여 만에 완판이 임박했다. 배터리 문제로 단종된 갤노트7의 미사용 부품을 재사용해 출시한 데다 가격도 69만9600원으로 시장 예상치보다 높아 우려의 시각이 있었던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실제 제품이 출시된 후 주간 판매 1위 기종으로 오르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으면서 '갤노트 충성팬'이 여전히 많다는 사실을 입증했다. 특히 넓은 화면에서 큰 글자를 구현할 수 있다는 점에서 '노안'이라는 핸디캡을 가진 중장년층의 선호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SK텔레콤의 공식 온라인몰 T월드다이렉트에서 갤노트FE를 구입한 고객을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몇가지 특징이 나타난다.

우선은 69%가 구입 직전 갤노트 시리즈를 사용했다는 점이다. 이어 대화면 액정을 탑재하면서 중장년층에 인기가 많았다. 갤노트FE를 구입한 고객 중 50~60대 고객은 24.6%였다. 4명 중 1명 꼴로 중장년층이 산 것이다. 갤럭시S8의 경우 50~60대 중 장년층의 비율은 17.1%로 크게 낮았다. 갤노트FE 구매층 가운데 10~20대의 비율은 11.4%로 갤럭시S8(22.4%)의 절반 수준에 그쳤다. 30~40대 비중은 63.4%로 갤럭시S8의 59.5%보다 소폭 높았다.

연령별 판매 지표에서 아울러 읽을 수 있는 사실은 당초 우려처럼 갤노트FE가 갤럭시S8 시장을 크게 잠식하지는 않았다는 점이다. 프리미엄 제품의 주 고객층인 30~40대를 제외하고 젊은층은 갤럭시S8를, 중장년층은 갤노트FE를 택한 것이다. 시장조사업체 아틀라스리서치에 따르면 7월2주 갤노트FE는 출시 첫 주에만 국내 판매 1위를 기록했으며, 이후 3주 연속 갤럭시S8가 다시 1등을 차지했다.

이밖에 갤노트FE 고객 중 90%가 선택약정제도로 가입, 선택약정제도가 고가폰 가입자 중심에서 중가폰 가입자로 확산되고 있다는 점도 드러난다. 그동안 갤럭시S시리즈, 갤노트 시리즈, 아이폰 시리즈 등 100만원에 육박하는 스마트폰 가입자의 70~80%가 선택약정제도에 가입했다. 현재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선택약정 할인율을 기존 20%에서 25%로 상향하는 방안을 추진 중인데 실제 정책이 시행될 경우 선택약정제도로 가입자가 더욱 쏠릴 것으로 예상되는 대목이다.



얀사마
괜찮은 것 같네요 2017-08-10
17:49:37

 


길잃은냥이
가격 때문에 그런거 아니었나요??? 2017-08-10
22:03:38

 


최소화
갤노트7사고싶은데 약정 1달반 남아서 ㅂㄷㅂㄷ중입니다.. 2017-08-11
00:31:43

 


norm
노트7쓰다 중고로 7엣지사서 버티다 나오고 바로샀지요ㅋ 2017-08-12
00:38:03

 

     스크랩   목록보기
4109   인텔, 주문형반도체 팹리스 eASIC 인수  [1] 팰리오 789
4108   애플이 선택한 아이폰 컬러, 골드와 오렌지, 블루   팰리오 1173
4107   LG전자 번인현상, 미국서도 발생   바람지기 993
4106   정은승 삼성전자 사장 "4차산업혁명, 파운드리가 있어야 가능"  [2] 팰리오 1170
4105   갤럭시S10 두뇌 '엑시노스 9820' Mali-G76 GPU 탑재  [4] 팰리오 1975
4104   삼성전자, 갤럭시S10+에 카메라 5대 장착  [9] 팰리오 2228
4103   “절정의 반도체, 위기의 경고등 켜졌다” 이종호교수   팰리오 1045
4102   '반도체 굴기' 中, 기술 안 훔친다더니… 대만서 '덜미'   [9] 월포나루 2064
4101   LG전자, 2분기 영업익 7710억원…TV·가전 실적 견인   슈어드 679
4100   'G7 씽큐' 부진…LG폰 13분기 연속 적자  [2] 바람지기 582
4099   LG V35 씽큐 6일 국내 출시…출고가 104만8천300원  [1] 보튼 970
4098   1등없는 LG전자 2분기 실적 우려...'소확행' 한계?   바람지기 698
4097   고민 깊어진 국민연금...LG그룹주 평가액 반년 새 1.2조 증발  [1] 바람지기 859
4096   LG 조성진 '고졸신화' 위기… 스마트폰 '모듈화' 효과는 어디에  [3] 바람지기 1068
4095   LG전자, '방탄소년단'도 막지 못한 G7 판매 부진  [3] 바람지기 856
4094   中 법원, 마이크론에 '메모리 판매금지' 판결.   월포나루 592
4093   SK텔레콤 - 삼성전자, 국제표준 기반 ‘5G전용 교환기’ 개발성공  [1] Angry 1001
4092   요금 내린 KT "어? 가입자가 되레 줄었네..."   바람지기 1622
4091   'G7씽큐'도 부진…LG전자 한숨만  [6] 바람지기 1310
4090   반도체 혁신 비밀 '패키징' 삼성 vs TSMC 주도권 '혈투'   월포나루 850
4089   LG G7 씽큐의 계륵 같은 '구글 어시스턴트' 버튼?   바람지기 1122
4088   MC사업본부 2분기 1500억대 적자 전망  [5] 바람지기 1302
4087   "반도체 힘 실었지만..."…LG, 수직계열화 역풍에 '휘청'   바람지기 1149
4086   [MWC상하이] 5G까지 퍼진 ‘차이나파워’, 최상위 포식자로 커버린 ‘화웨이’  [1] Angry 997
4085   삼성-애플, 특허분쟁 합의…7년 다툼 종지부   Angry 690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165] [다음 5개]